금융위기에 대응하기 위해 통화정책을 완화